조직개발 | Organization Development 2016. 2. 24. 14:03

얼라인드의 고객사인 멀츠코리아 유수연대표의 "올해의 CEO"상 수상

고객사의 조직개발 활동을 지원하면서 가장 많은 생각을 하는 것은, 고객사의 성공입니다.

물론 이상적인 지평을 향한 여정에 대한 지원이지요.

 

조직개발은 일회성의 교육이나 워크숍을 의미하지는 않습니다.

그 조직이 변화해나가야 할 방향을 지속적으로 단계를 밟으면서, 그것도 계획된 절차에 의해

진행하는 일련의 활동입니다.

 

멀츠코리아가 얼라인드에게는 그런 서비스를 제공했던 회사였습니다.

이런 조직개발을 하려면 회사 대표의 생각이 가장 중요합니다.

유수연 대표가 부임하면서 처음 시작한 작업은 조직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설정하는 것인데,

그 중에서도 가장 먼저 고민한 것은 조직 구성원들의 개입과 적극적인 참여였습니다.

유대표의 요청으로 얼라인드의 조직개발을 위한 첫 여정인 비전과 비전달성을 위한 전략과제 개발을

위한 워크숍이 시작되었는데요, 얼라인드는 구성원들의 경험과 관점, 지식과 지혜를 반영하기 위한

워크숍을 퍼실리테이션이라는 그룹프로세스를 통해 진행하였습니다.

 

그렇게 태동된 것이 멀츠코리아 비전인 <Beauty Value Creator> 였습니다.

뒷얘기입니다만, 비전문안에 들어있는 value 라는 단어를 결정하는데 2시간이 넘는 시간을

쏟았습니다. 단어의 의미에 대한 각자의 미세한 차이들이 표면으로 드러나면서 각 개인들이

가지고 있는 미래의 비전에 대한 기대사항들이 서로 공유되는 순간이었습니다. 끝내고 나서

한결같이 그들이 쏟아낸 말들은 단어의 의미 하나하나에 천착한 그들 자신의 열정에 대한

놀라움이었습니다.

 

이 모든 과정에서 유수연 대표의 의견은 사장으로서의 권한이 완전히 배제된, 철저히 한 사람의

참석자로서의 역할에 국한되었습니다. 기꺼이 그 역할에 만족하면서 참석자들에게 더 넓은 공간을

만들어준 유수연 대표의 판단은 지금 생각해도 <대담한 물러남>이었습니다. 그리고 유대표는

모든 프로세스를 퍼실리테이터에게 일임하여 객관적이고 공정하게 운영될 수 있도록 퍼실리테이터를

믿어주었습니다.

 

비전개발과 함께 만들어진 비전달성을 위한 전략과제, 그리고 전략과제별로 세부 전략들도 함께

개발되었는데, 지금도 멀츠코리아는 그때 개발한 전략들을 하나씩 실행에 옮기고 있습니다.

모든 전략들을 성공적으로 실행하기 위한 리더십팀의 역할을 고려하여 효과적인 리더십팀의 역할에

도움이 되는 6가지 주제들을 가지고 얼라인드는 2016년 한 해동안 리더십팀 개발을 단계적으로

지원하고 있습니다.

 

이번 유수연 대표의 수상은 직접 조직개발을 지원해온 얼라인드에게도 정말 많은 동기부여가

되고 있습니다.  올바른 방향으로 조직을 개발해나가는 여정에서 얼라인드의 비전인, "Choice
for Organizational Fitness" 를 통해 지속적으로 신뢰받는 파트너로서의 역할을 해나갈 것입니다.

 

유수연대표 수상과 관련한 기사 링크 :  http://www.mhj21.com/sub_read.html?uid=91948